트레이드로 투수 유망주 내준 kt, 야수만 2명 품은 이유



트레이드 마감까지 몇 시간을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선수들을 맞바꾼 팀이 나왔다. kt 위즈와 롯데 자이언츠가 그 주인공이다.두 팀은 31일 오전 보도자료를 내고 2: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는 소식을 알렸다. kt에서는 포수 김준태와 내야수 오윤석을 영입하게 됐고, 롯데에서는 우완 사이드암 투수 이강준을 품었다.kt와 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◁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