원두재-이동준, 도쿄올림픽 아픔 털어낸 환상 결승골



울산 현대가 2020 도쿄올림픽에서 복귀한 이동준의 천금 결승골을 앞세워 대구FC의 저항을 뿌리치고, 리그 선두 자리를 고수했다.울산은 4일 오후 7시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‘하나원큐 K리그1 2021’ 23라운드 홈 경기에서 대구에 2-1로 승리했다.이로써 울산은 11승 8무 3패(승점 41)을 기록하며, 1위를 유지했다.올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◁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